Posts Tagged "vacation"

에메럴드 씨티 Seattle(4)

에메럴드 씨티 Seattle(4)

******* 6.4.2005 -- 시애틀 시내구경 ******* 신기하게도 국경을 건너 다시 미국으로 넘어오니 길잃을까 조마조마했던 맘은 어디로 가고 내집같은 편안한 마음으로…

떠나고싶지 않았던 Vancouver(4)

******* 6.3.2005 -- Vancouver --> Seattle ******* 나의 마음을 아는것처럼 오늘은 비가 온다. 그래도 어제까지 맑은날씨속에 관광을 하게된것에 감사하고 밴쿠버를…
떠나고싶지 않았던 Vancouver(3)

떠나고싶지 않았던 Vancouver(3)

******* 6.2.2005 -- Victoria ******* 사실 오늘 여길 가려고 어제 되도록이면 밴쿠버 시내의 모든걸 보려 했다. 밴쿠버시내에서도 한 40분정도 떨어진…
떠나고싶지 않았던 Vancouver(2)

떠나고싶지 않았던 Vancouver(2)

******* 6.1.2005 -- Vancouver ******* 오늘은 본격적으로 밴쿠버 관광객 역할을 하는 날이다. 가이드북을 본데 또보고 해도 낯선동네라 자칫하면 소중한 시간을…

떠나고싶지 않았던 Vancouver(1)

******* 5.31.2005 -- Vancouver ******* 좀 안됐지만 근무를 해야하는 혜준이를 시애틀에 남겨두고 엄마아빠와 넷이서 밴쿠버로 짧은 여행을 가는 날이다. 대부분…

에메럴드 씨티 Seattle(3)

******* 5.30.2005 시애틀 시내구경 ******* 호텔방에서 지도와 책으로 열심히 담날 스케줄을 짬. 가기전부터 쫙 뽑던 스케줄은 옛날일이 되어버린지 오래. 점점…

에메럴드 씨티 Seattle(2)

******* 5.29.2005 시애틀 시내구경 ******* 진정 너희들이 사람사는 집이란 말이더냐..-_-; 이렇게 환상적이어도 되는거냐고... 말레이지아의 수상가옥과는 비교도 안되는 이런건 돈많은사람들만 살수…

에메럴드 씨티 Seattle(1)

******* 5.28.2005 -- NY 출발 ******* 이 책들이 이렇게 쓰일때도 있구나. 전에 다니던 랜덤하우스에서 Fodor's에서 나오는 여행책들은 보이는대로 가져와 책장…

휴가다운 휴가 – 멕시코 캔쿤(5)

9.8.04 수요일 원래 이날 투어를 가야했었는데 안가길 잘한거 같다. 아마 몸살이 났었을거다.. 이젠 해가 무서워 그늘만 찾아서 댕겨야했음. 바닷가에 앉아…

휴가다운 휴가 – 멕시코 캔쿤(4)

9.7.04 화요일 누가 비온다 그랬어... 일기예보상으론 일주일 내내 비가와야하는데 매일같이 90도가 넘는 뜨거운날의 연속이다. 게다가 너무 습해 사우나가 따로없다. 여기서…

휴가다운 휴가 – 멕시코 캔쿤(3)

9.6.04 월요일 이틀밤 자고 방을 구관에서 신관으로 옮겼다. 체크인당시엔 신관에 방이 없어서..역시 신관시설이 더 깨끗하고 넓어서 Moon Palace에 가는분들은 꼭…

휴가다운 휴가 – 멕시코 캔쿤 (2)

9.5.04 일요일 아침햇살... Moon Palace가 있는곳은 솔직히 비치가 별로다. 해류의 영향을 받아 이곳은 해초들이 그렇게 많이 올라온다고 해서 비치를 좋아하는…
6 of 9
123456789